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Alexey Navalny Is Succeeding Where Putin's Other Opponents Have Failed. Why?

BY MICHAEL WEISS (13page) 2021-02-15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푸틴의 다른 정적(政敵)들이 실패한 것을
알렉세이 나발니는 성공한 이유

토요일, 북극권에서 300마일가량 떨어진 야쿠츠크(Yakutsk)의 기온은 영하 16℃였지만 사람들은 여전히 그곳으로 향하고 있었다. 하얗게 쏟아지는 눈보라를 배경으로 희미하게 보이는 사람들의 행렬이 마치 종말 이후를 그린 영화 속 한 장면 같았다. 감옥에 갇힌 러시아 야당의 지도자 알렉세이 나발니(Alexey Navalny)를 지지한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모인 사람들이었다. 나발니는 독일에서 당한 암살 시도에서 목숨을 건지고 러시아로 돌아온 뒤 체포된 상황이었다. 그는 소셜 미디어를 통해 1월 23일 전국적인 시위를 촉구했었다.

그렇게 그들은 정부의 허가도 없이 11개 표준시간대에 속하는 러시아 전역에서 모여들었다. 블라디보스토크(Vladivostok)에서부터 시위가 시작되었다. 시위대들은 노보시비르스크(Novosibirsk)와 이르쿠츠크(Irkutsk)의 도시 광장으로 몰려들어 ‘우린 안 떠난다(We will not leave)’를 연호했다. ‘푸틴은 도둑이다!(Putin is a thief!)’라는 불만을 외치는 사람들과 경찰에게 눈덩이를 던지는 사람들을 포함해 2만 명이 모습을 드러낸 모스크바에서 당국자들은 이들은 물론 아이들에게까지 폭력을 행사했다. 상트페테르부르크(St. Petersburg)에서 낮에 꽃을 든 한 젊은 연인은 기자들에게 자신들은 데이트 중이라고 말했다. 그런데 해질녘이 지난 바로 그 도시에서 경찰 한 명이 한 노년 여성의 배를 발로 차고는 바닥에 엎드리게 만들었다. (그녀는 그 경찰과 동료들이 왜 다른 시위자를 붙잡았는지를 물었을 뿐이었다.) 보고된 바에 따르면 해당 주말 동안 한 남자를 위해 100개 도시 전역에서 체포된 러시아인이 총 3,000명에 달했다.

나발니는 누구인가? 공식적으로 러시아 당국에 있어 그는 별 볼 일 없는 사람이거나 사기 전과자 내지는 정권 전복을 위해 CIA가 보낸 위험한 요원, 혹은 그 모두에 해당한다. 반면 서구 사람들에게 있어 그는 국가의 암살 계획에서 살아남은 뒤 자신의 암살 시도를 밝혀낸 반체제 인사다. 그리고 수백 만 명의 러시아인들에게 나발니는 러시아에서 가장 유명하고 집요한 반체제 인사이며 부패한 지배층을 낱낱이 파헤치는 사람이다. 게다가 유머감각까지 갖춘 사람이기도 하다.

그가 설립한 반부패 재단(Anti-Corruption Foundation)이 촬영한 영상들은 풍자와 대중문화, 생생한 만화 영화를 혼합하여 과두제 집권층과 장관들, 법 집행기관 관료들이 부패를 저지르고 있음을 간접적으로 보여주었다. 이들은 연봉의 몇 배에 달하는 손목시계를 대중들에게 보여주며 부정한 이득을 얻고 있음을 숨길 생각조차 하지 않았다. 만일 나발니의 모든 작품에 주제가 있다면 그것은 현대 러시아의 도둑 정치가 과거 KGB의 중간 계급 인사들과 양복을 입은 구(舊) 소련 특권 계급 강도들의 부정한 결혼의 산물이라는 것이다. 그의 주장에 따르면 두 종자들이 합쳐져 하나로 구현된 것이 바로 블라디미르 푸틴(Vladimir Putin) 대통령이다.

나발니가 모스크바의 독방에 수감되어 있는 사이 반부패 재단은 나발니가 독일에서 제작한 2시간짜리 영상을 공개했다. 원래 10년 전에 드러났던 푸틴의 부패 추문에 대한 내용이었다. <푸틴의 궁전 : 세계에서 가장 거대한 뇌물의 역사(Putin’s Palace : History of the World’s Largest Bribe)>라는 제목의 이 새 동영상은 시청 횟수가 1억 건이 넘었고, 추악한 사실을 폭로하며 놀라움을 안겨 주었다. 나발니는 유출된 건축 계획서와 해당 프로젝트에 참여했던 내부자들의 증언, 그리고 드론으로 촬영한 사진 등을 토대로 푸틴이 어떻게 모나코 궁전 규모의 39배에 달하는 세계에서 가장 큰 사저(私邸)를 건설했는지를 이야기한다. 사실상 나라 안의 나라인 이곳 흑해의 제너두(Xanadu)는 평범한 러시아인들이 육로나 해상, 공중을 통해 출입할 수 없으며, 억만장자 친구들의 뇌물과 납세자 기금 유용의 복잡한 네트워크를 통해 얻은 자금으로 조성되었다. 이 모두의 중심에 있는 이 지역과 동일한 이름의 궁전은 영화 <본드(Bond)>에 나오는 악당이라도 움찔하게 만들었을 것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