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Drive-Ins Theaters, Once Fading, Are Becoming Community Centers During the Pandemic

Andrew R. Chow (10page) 2020-08-17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한 때 사라져가던 자동차 극장이 팬데믹 상황에서 시민 회관의 역할을 하고 있다

브리(Bri)와 린지 리버튼(Lindsey Leaverton)은 꿈에 그리던 결혼식을 계획하고 있었다. 4월에 두 사람은 오스틴(Austin) 시내의 100년 된 대저택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손님들은 수영장 옆 베란다에서 칵테일을 즐길 예정이었다.
하지만 그 대신 두 사람은 도심에서 남쪽으로 20마일 떨어진, 소들로 둘러싸인 비포장도로에서 차를 탄 채 결혼식을 올렸다. 편대를 이룬 자동차들이 기쁨의 경적을 울렸다. 린지는 그 날을 이렇게 회상했다. “웨딩 플래너가 차를 타고 결혼식을 올리는 게 어떻겠냐고 물었을 때 우리는 서로를 쳐다보면서 ‘말도 안 돼’라고 말했었죠.
지난 몇 달 간 코로나바이러스는 수없이 많은 크고 작은 일상 속 사건들을 뒤집어 놓았다. 취소된 계획들도 많은 반면 상당수의 계획들은 승용차와 트럭을 이용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할 수 있는 자동차 극장에서 진행되었다. 이 극장들은 영화 개봉작들이 사라지는 상황에 직면하면서 전체 사업 모델을 빠르게 다른 방향으로 바꾸어야 했지만 어느새 나라 전역에서 다목적 공동체 중심지가 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다큐멘터리 를 감독한 영화 제작자 에이프릴 라이트(April Wright)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차를 탄 채 이용하는 드라이브 인(drive-in) 시설들은 예전과 마찬가지로 지역 사회의 모든 행사에 이용되고 있습니다. 교회의 예배와 결혼식, 졸업식, 콘서트, 스탠드업 코미디 등에 활용되고 있죠.”
야외 결혼식과 소규모 콘서트와 같은 행사로의 변화는 팬데믹 이전에는 유지가 어려웠던 산업을 창의적으로 일으키는 방법이 되었다. 미국의 수많은 드라이브 인 시설들은 특히 가정용과 휴대용 오락 기기들이 점점 더 많은 관심을 얻으면서 계속해서 그 숫자가 줄어들어 왔다. 예를 들어, 이제 비용 증가와 촬영 지연, 그리고 한시적 운영 매장들과의 경쟁 가능성으로 인해 트라이베카 영화제(the Tribeca Film Festival)가 해변과 스포츠 경기장, 심지어 월마트(Walmart) 주차장에서 드라이브 인 영화제를 진행할 계획을 세우자 일부 영화관들이 이 위기를 헤쳐 나갈 수 없을 것이라는 회의론이 부각되고 있다. 이에 대해 미주리 주 남서부에 ‘66 드라이브 인’을 소유하고 있는 네이슨 맥도날드(Nathan McDonald)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저와 같은 수많은 사람들이 정말로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만약에 [영화를] 상영 못하게 되면 아마도 제가 운영하는 곳은 8월 말에는 문을 닫게 될 지도 모릅니다.”
미국 전역에는 독자적으로 운영되는 드라이브 인들이 300여 곳 정도 된다. 이들은 보통 학생들이 방학을 하는 여름 매 주말에 블록버스터 영화 상영을 통해 대부분의 수익을 올린다. 하지만 <뮬란(Mulan)>부터 <원더우먼 1984(Wondr Woman 1984)>까지 올해의 대작 영화들은 AMC와 시네마크(Cinemark)와 같은 대형 실내 영화관 체인들이 계속해서 문들 닫으면서 상영이 연이어 지연되고 있다. 성수기를 맞이해 문을 연 드라이브 인 영화관들은 사람들의 향수를 자극하기를 바라며 와 <죠스(Jaws)> 같은 고전 영화들로 방향을 틀었다.
이런 영화들은 영화관들에 엇갈린 결과를 낳았다. ‘66 드라이브 인’에서 밤에 영화를 보던 차량의 평균 숫자는 225대에서 120대까지 줄어들었다. 이에 대해 맥도날드는 이렇게 말했다. “이 영화들은 집 소파에 앉아서도 편하게 볼 수 있는데 왜 굳이 여기까지 오겠습니까.”
많은 영화관 업주들은 신작 블록버스터가 자신들의 사업을 구해주길 기다리는 대신 다른 행사 장소 폐쇄의 반사이익을 얻고 있다. 이와 관련해 펜실베이니아 주 스크랜턴(Scranton) 근처에서 서클 드라이브 인(the Circle Drive-In)을 운영하고 있는 조 칼라브로(Joe Calabro)는 이렇게 말했다. “우리는 신작 영화를 거는 대신 극장을 콘서트나 코미디 쇼 공연장으로 임대해 주어 전과 비슷한 수익을 올리려고 애를 쓰고 있습니다.” 전국 수 백 개의 드라이브 인에서 공연하고 있는 가스 브룩스(Garth Brooks) 쇼는 매진되었다. 그렇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