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Senators Have to Be in Washington During the Impeachment Trial. That’s a Problem for the Ones Runnin

Philip Elliott (10page) 2020-01-27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상원 의원들은 탄핵 심리가 진행되는 동안 워싱턴에 있어야 한다. 대선에 출마하는 의원들에게 이것이 문제가 되고 있다.

다가오고 있는 상원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탄핵 심리가 첫 번째 희생자를 요구하고 있지만 집중 포화를 받고 있는 대통령이나 그의 최측근 보좌관 혹은 공화당원은 그 대상이 아니다. 1월 13일에 코리 부커(Cory Booker) 상원의원은 ‘시급한 탄핵 문제로 인해 워싱턴에 머물러야 한다’고 불만을 토로하며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을 마무리했다.

부커 의원이 트럼프 대통령의 심리에 참석하는 것은 선택의 문제가 아니었다. 상원의원들은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매일 오후 탄핵 심리를 위해 의회에 있어야 하며, 그렇지 않을 경우 경위에게 체포당하는 불이익을 입을 수도 있다. 부커 의원만 이러한 불이익을 당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아이오와에서 전당대회가 열리기 불과 13일 전인 1월 21일 경에 심리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면 강력한 도전자인 엘리자베스 워런(Elizabeth Warren) 의원과 버니 샌더스(Bernie Sanders) 의원을 포함한 네 명의 민주당 경선 후보들이 국가 최고위직을 놓고 벌이는 경쟁에서 불리한 위치에 서게 될 것이다. 이에 대해 베테랑 민주당 전략가인 매트 폴(Matt Paul)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정말로 선거 유세를 하기 힘든 시기입니다. 내가 아닌 상대 후보가 이런 처지에 놓이길 바랄 법한 시기죠.”

상원 심리는 조 바이든(Joe Biden) 전임 부통령과 피트 부티지지(Pete Buttigieg) 인디애나 주 사우스밴드(South Bend) 전임 시장을 비롯하여 이미 나라를 광고로 뒤덮고 있는 억만장자들인 마이클 블룸버그(Michael Bloomberg)와 톰 스테이어(Tom Steyer)에게 일시적이지만 중요한 선거 유세의 유리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는 어쩌면 워런과 샌더스 의원 하에서 극좌파가 대패(大敗)할까 두려워하는 민주당원들에게 좋은 소식인지도 모른다. 또한 궁지에 몰린 트럼프 대통령이 백악관을 지키고자 자신의 대통령 임기를 끝내려 경쟁하는 후보자들을 붙잡아두는 역할을 하며 경선에 영향을 미칠 수도 있음을 상기시키기도 한다.

상원 의원 회관에서 일하게 된 대통령 당선 희망자들은 유권자들의 시야에서 사라지지 않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아이오와 주 여론조사에서 뒤늦게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에이미 클로버샤(Amy Klobuchar) 상원의원은 탄핵 절차가 진행되는 동안 상원 의원실 책상에서 긴 시간을 보내고 있으며, 그녀가 논쟁을 계속하려는 사이 그녀보다 더 오랫동안 앉아 있는 의원들도 있다. 그녀는 도서관과 학교, 거실 등에서 화상 회의를 진행함으로써 멀리서도 유권자들의 질문을 받을 수 있는 선거 유세 방식을 고려하고 있다. 클로버샤 의원은 지지자들의 네트워크에 기댈 예정이며, 이에 대해 경선에서 그 누구보다 전 ‧ 현직 아이오와 선출직 관료들의 지지를 더 많이 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클로버샤 의원의 선임 유세 보좌관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우리는 의원님의 메시지를 계속해서 전달하기 위해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이든 할 것입니다.”

당의 진보 진영 표를 얻기 위해 경쟁하면서 수많은 대중들을 끌어 모아 경선에서 인지도가 높은 샌더스 의원과 워런 의원은 다른 주의 기명 투표까지 무기로 삼고 있다. 알렉산드리아 오카시오 코르테스(Alexandria Ocasio-Cortez) 하원의원은 샌더스 의원을 홍보중이며, 훌리안 카스트로(Julián Castro) 전임 주택도시개발부 장관은 자신의 친구 워런의 가능성을 극찬하고 있다. 두 후보자의 협력자들은 유권자들의 시야에서 벗어나 있던 시간이 2월 11일에 뉴햄프셔(New Hampshire)에서 열리는 예비 선거 지지율에서 완전히 사라져버린 콜로라도 주의 마이클 베넷(Michael Bennet) 의원에게만큼 자신들에게 피해를 주지는 않을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워런 의원과 샌더스 의원의 직원들은 자신들의 지지자들이 방치된 상황을 무사히 헤쳐 나갈 수 있는 반면 베넷 의원과 클로버샤 의원 같은 사람들은 여전히 더욱 위태위태한 상황에 놓여있다고 말했다. 베넷 의원의 캠프 측은 뉴햄프셔 선거는 본 행사로 가기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