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THE Choice
Greta Thunberg: TIME’s Person of the Year 2019

Edward Felsenthal (28page) 2019-12-23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선택
그레타 툰베리 : <타임> 선정 2019년 올해의 인물

이 이야기는 전 세계 방방곡곡, 모든 세대의 모든 부모들에게 익숙한 줄거리, 곧 10대들이 갑작스럽게 분노를 폭발시키며 반항을 하는 데에서부터 시작되었다. 그리고 이 이야기는 전 세계에 역사상 가장 빠르고 가장 확실한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 스톡홀름 출신으로 자국 의회 밖의 자갈 위에서 1인 시위를 진행하던 16세 소녀는 1년을 갓 넘긴 시간 동안 전 세계적인 청소년 운동을 이끌게 되었고, 프랑스 어 수업에서 동사를 활용하는 법을 배우던 학생에서 국제 연합의 사무총장과 회담을 하고 대통령들과 교황을 대면하는 학생이 되었다. 또한 손으로 그린 {Skolstrejk för Klimatet(기후를 위한 학교 파업)이라는} 슬로건을 든 1인 시위자에서 150개국의 수백 만 명의 사람들에게 우리가 함께 나눠 쓰고 있는 지구를 위해 거리로 쏟아져 나올 것을 독려하는 사람이 되었다.

영향력 있는 인물들이 행동에 나서지 않는 한 의미 있는 변화는 거의 일어나지 않는다. 그리고 2019년에 툰베리를 통해 지구가 존재의 위기를 겪고 있음이 드러났다. 유럽 전역에서 ‘미래를 위한 금요일’ 시위가 진행되었고, 툰베리가 U.N.에서 연설을 할 때 세계에서 가장 힘 있는 지도자들의 입에서 ‘어디서 감히!’라는 소리가 터져 나왔으며, 9월에는 세계 전역에서 700만 명이, 그리고 12월 초에는 마드리드에서 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기후를 위한 파업에 참여했다. 이 같은 상황을 이끌어 낸 툰베리는 지구가 마주하고 있는 가장 큰 문제에 대해 가장 큰 목소리를 내는 사람이 되었으며, 홍콩의 대학교들부터 워싱턴의 국회에 이르기까지 세계 전역에서 문화의 광범위한 세대 변화를 이끌고 있는 아바타가 되고 있다.

상파울루(São Paulo)에서 기후를 위한 파업에 참가한 두 자녀를 둔 엄마인 이사벨라 프라타(Isabella Prata)가 말한 것처럼 ‘툰베리는 이 세대 모두를 대표하는 이미지다.’

툰베리는 행동을 촉구하고 있으며, 여전히 너무나 많은 주요 정책들이 엉뚱한 방향으로 가고 있기는 하지만 그래도 환경 보호를 위한 조치가 이뤄지고 있다는 초기 신호들이 나타나고 있다. 지속 가능한 성장과 이산화탄소 배출량 제로를 위한 기업들의 노력이 점차 커지고 있으며, 60개국 이상이 2050년까지 탄소 발자국(carbon footprint)을 제로로 만들겠다는 공약을 내세우는 중이다. 미국의 예비선거 유권자들, 특히 산불과 홍수로 고통을 겪은 주(州)의 유권자들은 갑자기 대선 후보자들에게 기후 변화에 대한 잔소리를 늘어놓고 있다. 9월에 시행된 오스트리아 총선에서는 녹색당(the Green Party)이 사회민주당(the Social Democrats)의 희생으로 기존의 3배 이상의 지지를 받았다. 사회민주당 지도자가 사임 직전 툰베리의 공(功)을 치하한 덕분이었다. 전 세계 석탄의 절반을 사용하고 있는 중국 역시 변화하고 있다. 중국은 이제 전 세계 전기 차의 45%와 전기 버스의 99%가 운행되는 나라다.

툰베리는 자신이 태어나기 전부터 활동하며 과학적 근거를 갖고 거리를 막아 선 수십 만 명의 사람들을 등에 업고 그들과 나란히 서 있다. 툰베리는 또한 가난한 토착 사회가 불균형적인 영향력의 위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에서도 자신은 단순히 운이 좋아 특권을 누리게 된 ‘행운아’일 뿐이라고 처음 언급한 사람이기도 하다. 하지만 올해는 기후 위기가 무대 뒤에서 무대 중앙으로 나온 해였으며, 별다른 주목을 받지 못하는 정치적 소음에서 전 세계적 의제가 된 해였다. 그리고 그 와중에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한 것은 툰베리였다.

툰베리가 아니었다면 늦을 뻔했다. 탄소 배출량은 내년에 연간 7.6%까지 저하되어야 하며, 전 세계가 지구 온난화를 막겠다는 광범위한 목표를 달성할 기회를 얻으려면 10년 동안 이 같은 비율을 유지해야 한다. 툰베리가 울린 경종은 꼭 필요한 움직임이었다. 해결책을 가지고 툰베리가 울린 경종에 부응하는 것은 우리에게 달려 있다.

툰베리는 <타임>이 선정한 올해의 인물 가운데 가장 어린 인물이자 그만큼 많이 언급되기도 했다. 올해로........

아이디 ID저장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Original articles in English

1. THE CONSCIENCE
BY CHARLOTTE ALTER, SUYIN HAYNES AND JUSTIN WORLAND (32page)
2. BUSINESS PERSON OF THE YEAR : BOB IGER
BELINDA LUSCOMBE (72page)
3. Will Trump Close the Deal to End Afghanistan’s Long War?
Kimberly Dozier (7page)
4. How the Forces Unleashed by Brexit Could Tear Apart the United Kingdom
Fintan O’Toole (23page)
5. President Trump’s Tariffs Shake the World Economy-Once Again
Ian Bremmer (25page)
/time/includes/homepage_video.xml

Multimedia

Player for home page r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