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Producer Brian Grazer Wants You to Be More Curious About Other People

Jeffrey Kluger (14page) 2019-09-30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브라이언 그레이저 프로듀서는 당신이 다른 사람들에게 더 많은 호기심을 느끼길 바란다

브라이언 그레이저(Brian Grazer)는 블라디미르 푸틴(Vladimir Putin) 러시아 대통령을 만나지 못했던 이야기를 들려주기를 좋아한다. 푸틴 대통령을 만나지 못했다는 건 거의 모든 사람들에게 해당하는 이야기겠지만 그레이저는 대부분의 사람들과는 달리 실제로 러시아 대통령의 집무실 앞 대기실까지 들어갔었다.

친구이자 감독인 론 하워드(Ron Howard)와 함께 이매진 엔터테인먼트(Imagine Entertainment)를 설립한 창업주이자 프로듀서인 그레이저는 생각보다 많은 이야기를 나누게 되는 이른바 ‘호기심 대화’를 나누기 위해 모스크바로 향했다. <뷰티풀 마인드(A Beautiful Mind)>와 <스플래시(Splash)>와 같은 고전 영화들과 <못 말리는 패밀리(Arrested Development)>와 <프라이데이 나잇 라이츠(Friday Night Lights)>와 같은 인기 TV 시리즈를 제작한 그가 할리우드에서 대단한 영향력을 미치는 사람일 수는 있지만 그렇다고 해서 그가 모든 것을 알고 있다는 의미는 아니다. 때문에 그레이저는 성공한 사람들과 마주앉아 그들에게 질문을 던져왔다. 이와 관련해 그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전 근본 원칙을 세우고 기본적으로 ‘당신에 대해 조사할 겁니다. 어렵지는 않을 거예요. 오늘이 당신 인생 최악의 날이 되지는 않을 테니 걱정 마세요.’라고 말합니다.”

물론 ‘성공한 인물’이 곧 좋은 인물일 필요는 없으며, 푸틴 대통령은 늘 글레이저의 대화 희망 목록 상위권을 차지해왔다. 그러던 2016년, 할리우드의 친구들이 크렘린 궁에 인맥이 있는 러시아 친구들과 연락해서 그레이저의 작품을 감상하게 하면서 드디어 기회를 얻게 되었다. 하지만 그레이저가 자신의 신작 저서 에서 말했듯이 모든 것이 마지막 순간에 틀어져버렸다. 크렘린 궁으로 브라이언을 데려간 직원이 이 만남의 목적이 무엇인지 언론 담당 비서관에게 설명하고 그레이저가 푸틴 대통령이 있는 곳으로 안내를 받으려던 순간이었다.

직원의 설명은 다음과 같았다. “우리가 여기 온 것은 브라이언이 우리나라를 좋아하기 때문입니다. 그는 우리 대통령을 다룬 영화를 찍을 겁니다. 그는 20년 동안 서구 사람들이 우리가 사랑하는 러시아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들을 오해하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놀라서 입이 떡 벌어진 그레이저가 다음과 같이 말했다. “그건 전혀 사실이 아닙니다. 푸틴 대통령에 대한 영화를 찍을 생각은 전혀 없습니다. 제가 여기 온 건 그저 대통령을 만나기 위해서입니다.” 그 즉시 상호간의 협의로 만남은 무산되었고, 현재 그레이저는 후회를 안고 당시의 이야기를 들려주고 있다.

그는 최근 업무 차 뉴욕에 들렀다가 호텔에서 나를 만나 커피를 마시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때로는 무언가를 하고 싶다는 열정에 눈이 멀어 신호를 무시해버리죠. 어떻게든 목적을 이루려다가 일을 그르치는 겁니다. 마치 히치콕 감독의 영화 내용처럼요.”

난 그레이저가 말한 주제를 완전히 객관적인 입장에서 이해하는 척을 할 수가 없다. 난 우주선 선장이었던 짐 러벨(Jim Lovell)과 공동 저술 작업을 했던 저서를 바탕으로 <아폴로 13(Apollo 13)>을 제작할 당시 그레이저와 하워드(Howard)와 함께 작업을 했었고, 이 친구들을 알게 되어 행복했었다. 하지만 이로 인해 객관성을 상실한 대가로 할리우드에서 가장 다작하는 2인조 제작팀이 어떻게 작업을 하는지를 가까이에서 지켜볼 수 있었다.

이매진은 1986년에 설립된 이후 영화와 TV 쇼로 아카데미 상 43개 부문과 에미 상 196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2016년에 이 회사는 유니버설 스튜디오(Universal Studios)와 제작 계약을 중단하고 현재 기존의 영화와 TV 제작에 여전히 발을 담근 상태로 다양한 플랫폼을 통한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직접 제작하고 있다.

이 팀의 성공의 상당 부분과 그들이 제작한 작품의 유형에는 겉치레가 없으며, 를 가득 채우고 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