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Iran Sanctions Test U.S. Diplomatic Power

W.J. Hennigan(7page) 2018-11-19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이란 제재가 미국의 외교 능력을 시험하고 있다.

미국이 국제적으로 발휘하던 영향력이 점차 빛을 잃고 있다는 주장이 번지고 있지만 그것이 이란에서부터 비롯되었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별로 없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6개월 동안 모든 주요 강대국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국제 금융 시스템을 테헤란을 겨냥한 무기로 전환시켰고, 이제 그 결과물을 얻고 있다. 이 정책은 미국 재무부의 제재를 감수하는 위험보다 이란에 투자한 자금을 포기하는 것이 낫다고 판단한 기업들과 경제 기구들의 탈출을 촉발시켰다. 11월 5일에 트럼프 행정부는 이란의 원유 거래와 은행 거래, 선적 거래를 금지한 조치를 재개하며 이제껏 가장 강경한 움직임을 보였다.

하지만 미국의 돈이 제재를 좌지우지하고, 세계 최고의 비즈니스 큰손들이 움직이고 있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이 테헤란을 상대로 ‘최대한의 압박을 가해’ 중동에 대한 이란의 영향력을 축소한다는 궁극적인 목적을 이루었는지는 불분명하다.

미국은 성공한 정책을 벤치마킹하는 것을 부끄러워하지 않는다. 이제 900 명 이상의 이란 국민들과 업체, 은행 등을 대상으로 한 가장 최근의 제재를 공개하던 날, 미국의 마이크 폼페이오(Mike Pompeo) 국무장관은 기자에게 다음과 같이 말했다. “이란 정권에는 선택권이 있습니다. 불법적인 행위를 180도 돌이켜서 평범한 국가들처럼 행동하든지, 아니면 이란 경제가 무너지는 꼴을 보든지 하는 겁니다.”

폼페이오 장관의 말에 따르면 이미 100여개 이상의 기업이 이란에서 철수하거나 사업 계획을 취소했으며, ‘이란 시장에서 매일 백만 배럴 이상의 원유를 수입하던’ 20곳 이상의 국가들이 이란 원유 수입을 중단했다. 미국이 계속해서 원유 가격을 하락시키라는 압박을 가하고 있는 가운데 이란 최대의 적인 사우디아라비아는 거의 기록적인 수준으로 원유 생산을 확대하고 있다. 원유 공급 부족에 대한 우려가 줄어듦에 따라 그 주 초반에 국제 원유 가격은 3개월 만에 71.18달러까지 하락했다.

미국의 제재 위협 하에서 이란에서 철수한 기업들의 숫자가 점차 늘고 있으며, 이 가운데에는 프랑스의 에너지 대기업인 토탈(Total)과 덴마크의 선박 물류 업체인 A.P. 몰러-머스크(A.P. Moller-Maersk), 그리고 프랑스의 자동차 제조업체인 푸조(Peugeot)도 있다. 그리고 미국이 경제적인 패권을 장악한 놀라운 모습을 보이고 있는 와중에 11월 5일, 스위프트(SWIFT)라고도 알려진 세계은행 간 금융 데이터 통신 협회(the Society for Worldwide Interbank Financial Telecommunication)는 불특정 숫자의 이란 은행들이 협회의 통신 시스템에, 특히 이미 곤란한 상황을 겪고 있는 이란 경제가 국제 은행 업계에 접근하는 것을 막겠다고 밝혔다.

이란은 자국의 화폐인 리알의 가치가 미국의 달러 대비 189,000 리알까지 기록적인 수치로 급락하는 것을 눈으로 목격했다. 이는 1월 이후 80% 가까이 하락한 것이다. 이란 경제는 오일 달러와 대량 수출을 기반으로 하고 있는 탓에 대부분의 이란 국민들은 생필품부터 차량까지 모든 품목의 가격이 급등하면서 대부분의 재산을 잃게 되었다. 경제가 추락하면서 나라 전역에서 산발적인 시위가 일어나고 있다. 이에 대해 하산 로하니(Hassan Rouhani) 이란 대통령은 제재가 공개된 이후 전국적으로 방송된 TV 연설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우리는 경제 전쟁 상황에 놓여 있습니다. 우리는 우리를 괴롭히는 적들과 마주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반드시 승리해야 합니다.”

모든 경제적인 압박이 가해지고 있는 가운데 이란은 단순한 이유로 아직까지 승리를 거머쥐지 못하고 있다. 전 세계의 많은 국가들이 미국의 행보에 양면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 트럼프 행정부의 노력은 탄도 미사일 기술을 확보하고 예멘과 시리아, 레바논 민병대를 지원하고 있는 이란을 목표로 하고 있다. 다른 국가들은 미사일 기술과 민병대가 그 지역을 불안정하게 만들고 있다는 데 동의하고 있다. 하지만 미국의 제재는 2015년 오바마 행정부가 이란과 맺은 협약, 즉 엄중한 관리 하에 이란의 핵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