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 타임 time 정기구독 구독신청 02-3675-5543

Local News Is a Vital Resource-But It's Disappearing Fast

Karl Vick (8page) 2018-08-06




* 이 글은 번역글로써 원문에 나타난 글쓴이의 의도와는 전혀 무관합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일부 컬럼을 제외한 완역을 보실 수 있습니다.


중요한 자원인 지역 뉴스가 빠르게 사라지고 있다

<뉴욕 데일리 뉴스(the New York Daily News)>가 <트롱크(Tronc)>라는 것 때문에 반 토막이 났다. 타블로이드 같은 데서나 봤을 법한 이 말은 7월 23일자 <뉴욕스 홈타운 뉴스페이퍼(New York’s Hometown Newspaper)> 2페이지에 다음과 같은 표제로 등장했다. “데일리 뉴스 직원 감축 중. 조직 개편으로 절반 해고…”

트롱크는 미래에서 온 괴물이 아니라 <트리뷴 퍼블리싱(Tribune Publishing)>이 현재의 비(非) 호감 이미지를 탈피하기 위해 이름을 바꾼 것이다. 이 신문이 ‘정보의 시대’의 희생자가 되었다는 것은 아이러니한 일로 평가될 수도 있겠지만 지역 공동체 주민들이 동네에서 일어나는 일에 관심을 갖고자 지역 신문을 더 많이 구독했던 곳에서는 특히나 더 비극적인 일이 아닐 수 없다.

우리 모두는 지역 신문이 사라진 이유를 알고 있다. <데일리 뉴스>의 약점은 종이신문이 발간되기까지 꼬박 하루가 걸린다는 데 있었다. 신문 발간 과정은 전날 아침 9시에 진행되는데 그 때쯤이면 이미 수백만 명의 근로자들이 책상 앞에 앉아 웹브라우저를 열고 업무 창을 열었다 닫았다 하며 웹사이트 상에서 관심을 끄는 기사에 마음을 빼앗기고도 남았을 시간이다. 2017년 퓨 리서치 센터(Pew Research Center)의 조사에 따르면 미국 인구의 67%가 현관이나 화단에 놓인 신문에서가 아닌 소셜 미디어와 웹 서핑에서 알게 된 뉴스를 소비한다. 종이 출간물이 호황을 누리던 1940년대에는 일간지의 판매 부수가 적지 않았다. 당시 인구는 현재의 40%에 불과했음에도 <데일리 뉴스>의 판매 부수가 200만 부에 달했지만 지금은 1/10까지 그 수가 하락했다.

퓨 리서치 센터의 6월 보고서에는 그로 인한 피해가 실려 있다. 신문의 광고 수익이 1981년 당시의 수익에 머물고 있다는 것이다. 신문사의 직원 고용 비율은 14년 전보다 절반이 줄어들었고, 이들에게 평균 34,000달러를 연봉으로 지급하고 있다. 한 때는 퓰리처상(Pulitzer Prizes)에 빛나던 새너제이(San Jose)의 <머큐리 뉴스(the Mercury News)>와 <덴버 포스트(the Denver Post)>, <세인트 폴 파이오니어 프레스(the St. Paul Pioneer Press)>와 같은 지역 신문들은 자산을 줄여 수익을 짜내는 데 유용한 헤지 펀드를 활용하고 있다.

그저 몇 안 되는 신문사들, 대표적으로 <뉴욕 타임즈(the New York Times)>와 같은 신문사들만이 디지털 신문에 지속적으로 투자하고 최고 품질의 상품을 소비하라고 구독자들을 설득함으로써 생명력을 이어가고 있다. 하지만 이 신문들은 연방 정부를 견제하는 역할을 하며 ‘전국적으로’ 발행되는 신문이다. 실제로 <타임>은 도널드 트럼프가 대통령 직에 당선된 이후 판매량이 급등하는 결과를 보였다. <데일리 뉴스>와 같은 신문들이 축소되거나 사라짐에 따라 각 지역 신문들만 남게 되었고 <타임>조차 ‘메트로’ 기사 출간을 중단했다.

<데일리 뉴스>의 칼럼니스트인 해리 시겔(Harry Siegel)은 직원 감축이 시행되기 전날 다음과 같이 적었다. “내가 지역 신문을 아끼는 이유는 규모가 변하지 않기 때문이다.” ‘규모’란 과학 기술에 있어 마법의 주문과도 같은 말이다. 벤처 투자 기업들은 한 개인에서 한 도시로, 한 지역으로까지 성장할 수 있는 새로운 아이디어를 위해 돈을 쓰고 있으며, 이들의 최종 목적은 늘 전 세계로의 세력 확장이다. 그리고 이렇게 큰 규모는 시 경계와 학교의 특성, 혹은 지역의 공동 주택 사업과 반대되며 이 모두는 상대적으로 적은 숫자의 사람들에게 엄청난 중요성을 갖고 있다. 이에 대해 시겔은 자신이 관찰 바와 이로 인한 영향을 재미있게 상상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기사 작성 업무의 규모를 측정하거나 이를 자동화하거나 혹은 입소문을 낼 방법은 전혀 없습니다. 이 여성은 지역민들이 개최한 회의에서 질문의 형태로 일관성 없는 연설을 했죠. 그 다음에는 충격적인 일이 벌어질 게 뻔합니다!”

이제 누가 시청을 감시하고 있는가? 타락한 주 정부는 누가 감시하고 있는가? 일부 지역 사회는 부유한 개인들의 도움을 받아 지역 신문........